부산은행-한국해외인프라도시개발지원공사, 해외사업 공동 발굴·지원
부산은행-한국해외인프라도시개발지원공사, 해외사업 공동 발굴·지원
  • 윤상천 기자
  • 승인 2020.11.16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6일(월), 서울 여의도 한국해외인프라도시개발지원공사 본사에서 업무 협약
- 해외인프라·도시개발사업 공동 발굴 및 금융지원 상호 협력

 

 

[컨슈머뉴스=윤상천 기자] 부산은행과 한국해외인프라도시개발지원공사가 해외인프라·도시개발사업을 공동으로 발굴하고 금융지원을 제공해 국내기업의 해외진출을 돕는다.

BNK부산은행은 16(), 서울 여의도 한국해외인프라도시개발지원공사(이하 KIND) 본사에서 KIND해외인프라사업 공동 금융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부산은행과 KIND해외인프라ㆍ도시개발사업 관련 정보 공유 공동 금융자문 및 금융주선 공동개발사업에 대한 금융지원 등 해외사업 진출을 희망하는 국내기업을 지원하는데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부산은행은 현재 국내 건설ㆍ부동산ㆍSOC 중심의 IB사업에서 해외인프라ㆍ도시개발사업으로 업무영역 확대를 모색하고 있다.

KIND는 국내 기업들의 해외 인프라사업 진출을 위해 프로젝트 기획에서부터 타당성 조사 지원, 사업개발 및 투자, 금융구조화 자문 등에 이르기까지 전방위 지원을 통해 국내 기업들의 해외수주를 지원하고 있다.

부산은행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부산은행이 IB업무영역을 국내에서 해외시장으로 본격 확대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앞으로 KIND와 상호 협력해 국내기업의 해외건설시장 진출에 힘을 보태겠다고 전했다.

KIND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KIND의 사업발굴역량과 부산은행의 파이낸싱 기능을 연계해 금융지원에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되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해외인프라ㆍ도시개발사업에 대한 공동 투자를 적극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