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공사, 건설 상생협력 아이디어 국민에게 직접 듣는다.
도로공사, 건설 상생협력 아이디어 국민에게 직접 듣는다.
  • 정성환 기자
  • 승인 2020.06.03 0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7월 10일(금)까지 ‘건설현장 상생협력 아이디어 공모전’ 개최
- 최우수 1건(상금 100만원), 우수 2건(50만원), 장려 2건(30만원) 포상
‣ 건설사업 관련 4개 과제에 대해 전국민 대상 공모
- 계약제도 개선, 불공정 관행 개선, 건설경제 활성화, 규제 개선

 

공모전 포스터
공모전 포스터

 

[컨슈머뉴스=정성환 기자] 한국도로공사(사장 김진숙)는 고속도로 건설현장에서 발생하는 문제점을 개선하고 공정한 건설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모두가 함께 디자인하는 건설현장 상생협력아이디어 공모전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공모과제는 건설공사 관련 계약제도 개선 건설참여자간 불공정관행 개선 코로나19 관련 건설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 건설관련 규제 개선 등 건설사업 정책전반에 대한 4개 분야로 중복 응모 가능하다. 공모는 710()까지 진행되며, 대한민국 국민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심사를 거쳐 최우수 1(상금 100만원), 우수 2(50만원), 장려 2(30만원)을 선정할 예정이며, 참여자 중 추첨을 통해 커피상품권 등 소정의 기념품도 제공한다.

한국도로공사는 선정된 아이디어를 토대로 건설현장의 개선을 추진하고, 공공건설 상생협력 TF*를 통한 법령개정 등을 건의해 실제 현장에서 체감할 수 있는 실효성 있는 방안들을 마련할 계획이다.

(* 공공건설 상생협력 방안 논의를 위해 국회, 정부, 공공기관, 건설단체 등으로 구성된 협의체)

한국도로공사 관계자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건설산업 내실화에 기여하고, 위기를 기회로 바꿀 수 있는 우수한 제안들이 많이 나오길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