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코로나, 변화하는 글로벌밸류체인
포스트코로나, 변화하는 글로벌밸류체인
  • 김인희 기자
  • 승인 2020.05.14 0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KOTRA, 서남아 GVC 진입 글로벌파트너링 화상상담회 열어
- 글로벌기업 이스즈·루맥스 온라인 구매정책설명회도 개최

 

[컨슈머뉴스=김인희 기자] KOTRA(사장 권평오)15일까지 글로벌파트너링(GP) 서남아 화상상담 주간을 연다. 우리 소재·부품 분야 중소·중견기업 약 70개사는 이번 상담회를 통해 글로벌밸류체인 진입 기회를 마련할 것으로 기대된다.

서남아 현지에서는 자동차, 건설기계, 의약품, 방산, 조선 등 다양한 분야 글로벌기업 32개사가 참가한다. 건설·기계 회사 볼보 인디아(Volvo India)’, 인도 2위 상용차 제조사 아쇼크 레이랜드(Ashok Leynand)’ 등이 대표적이다.

서남아 지역은 물리적·심리적 거리와 문화차이 등으로 그동안 한국기업의 진출 의지가 크지 않았다. 코로나19로 늘어난 비대면 상담은 서남아 진입장벽을 낮추는 계기로 작용하고 있다. 포스트코로나를 맞아 글로벌밸류체인이 재편될 움직임을 보이면서 현지 무역관은 글로벌기업 협력 수요를 적극 발굴했다. 100여 건 상담을 진행한다.

KOTRA는 상담회와 함께 인도 자동차 구매정책 화상 설명회를 준비했다. 설명회에서는 대형 1차벤더 루맥스(LUMAX)’와 일본계 글로벌기업 이스즈(ISUZU)’가 인도 자동차 산업과 자사 구매정책에 대해 발표한다. 또한 김문영 KOTRA 서남아지역본부장은 포스트코로나, 서남아에서 길을 찾다는 주제로 서남아 진출전략을 제시한다. 질의응답 시간도 이어질 예정이다.

인도 뉴델리에서 참가한 피유시 다완(Piyush Dhawan)최근 새로운 브랜드를 찾는 현지 고객이 늘고 있다다양한 한국 부품·소재기업과 면담하고 싶다고 말했다.

김상묵 KOTRA 혁신성장본부장은 서남아 시장은 향후 글로벌밸류체인 재편 과정에서 보다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게 될 것이다“KOTRA는 현지 네트워크를 십분 활용해 우리 기업이 글로벌공급망에 진입할 수 있는 기회를 계속 제공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