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VM웨어와 협력…기업용 네트워크 고도화
LG유플러스, VM웨어와 협력…기업용 네트워크 고도화
  • 정진영 기자
  • 승인 2021.02.15 02: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U+ SD-WAN' 서비스 출시…기존 기업망 그대로 쓰면서 기능 업그레이드
LG유플러스 직원들이 U+ SD-WAN을 소개하고 있는 모습.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 직원들이 U+ SD-WAN을 소개하고 있는 모습. (사진=LG유플러스)

[컨슈머뉴스=정진영 기자] LG유플러스가 VM웨어와 엔터프라이즈 네트워크 업그레이드 솔루션을 출시했다.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는 VM웨어와 소프트웨어로 실시간으로 유연하게 품질을 관리하고, 클라우드 접속 등 다양한 부가 기능을 제공하는 기업전용솔루션 'U+ 소프트웨어 정의 광역 네트워크(SD-WAN)'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14일 발표했다.

'U+ SD-WAN'은 기업에서 업무용 회선에 SD WAN플랫폼과 전용 단말장비를 이용해 회선서비스를 업그레이드하는 솔루션이다.

이를 통해 기업이용자는 기존 업무통신망을 바꿀 필요 없이 SD-WAN 플랫폼을 활용해 회선서비스 품질을 올리고 다양한 부가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우선 기업전용회선 안정성을 보장하면서 영상회의나 클라우드 등 대량 트래픽을 발생시키는 비즈니스용 서비스에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다. 아울러 중앙에서 기업전용망을 사용하는 단말을 원격으로 자동 컨트롤하며, 구축에서부터 유지보수까지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또 일반적인 네트워크, 보안장비와는 달리 데이터영역과 제어영역을 분리해 각종 보안 위협으로부터 안전한 서비스를 유지할 수 있으며 'U+ SD-WAN' 하나로 가상사설망(VPN) 터널링과 방화벽 기능까지 제공한다. 특히 기업이 사용하는 애플리케이션별로 최적 품질이 유지되도록 트래픽을 제어할 수도 있다고 회사는 강조했다.

이밖에 네트워크가상화(NFV) 기능으로 추가적인 서비스 기능 업그레이드가 가능하며, 새로운 차세대 통신기술을 적용해 확장할 수 있다.

구성철 LG유플러스 유선사업담당은 "고객회선 운영효율화와 서비스품질 개선은 물론 다양한 장점을 지닌 U+ SD-WAN 서비스를 출시하게 됐다"며 "LG유플러스는 국내외 모든 기업고객이 언택트 환경에 최적화된 업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최고의 품질을 제공하는 비즈니스 파트너가 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