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투자증권, 미국에 투자하는 랩 신상품 3종 출시
한화투자증권, 미국에 투자하는 랩 신상품 3종 출시
  • 정성환 기자
  • 승인 2021.02.08 22: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화투자증권)
(사진=한화투자증권)

[컨슈머뉴스=정성환 기자] 한화투자증권은 미국에 투자하는 ‘한화 미국 성장 SPAC 랩’, ‘한화 글로벌 그린 에너자이저 랩’, ‘한화 미국 바이오 IPO 랩’ 3종을 출시했다고 8일 밝혔다.

‘한화 미국 성장 SPAC랩’ 은 미국의 혁신 성장 기업들이 주식시장에 진입하는 수단 중 하나인 SPAC(기업인수목적회사)에 투자한다.

이 랩 서비스는 미국에 유망 SPAC을 선별해 운용하며 아직 상장하지 않은 혁신 성장 기업에 미리 투자 할 수 있고, 합병 무산 시 예치금이 반환되는 장점이 있다. 최소 가입금액은 1000만원이다.

‘한화 글로벌 그린 에너자이저 랩’ 은 기후 변화 시대에 발맞춰 탄소 배출을 저감하는 혁신 기업에 투자한다.

미국에서 성장성과 정책적 수혜 등이 기대되는 신재생 에너지 기업뿐만 아니라 친환경차, 배터리 등 관련 기업들도 투자 대상이며 종목 및 ETF를 선별해 전략적으로 포트폴리오를 운용한다. 최소 가입 금액은 3000만원이다.

‘한화 미국 바이오 IPO’랩은 미국에 상장한 바이오 및 헬스 케어 기업에 투자한다.

신약의 매력도와 경영진의 건전성 등을 평가해 종목을 선정하고 운용하며 연간 40개 ~80개에 달하는 바이오 및 헬스케어 기업들이 상장하는 미국 바이오 시장에 관심 갖고 있는 투자자라면 고려해 볼 만 하다. 최소 가입금액은 3000만원이다.

한화투자증권 상품전략실 김선철 상무는 “미국에는 기업의 이익성장, 경기 부양책, 혁신 기술 개발 등의 요인들이 많아 여전히 미국 주식 시장에 기회가 있어 랩 3종을 출시했다”며 “향후 성장 가능성이 높은 분야와 시장을 움직이는 메가트렌드에 주목해 투자를 결정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