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재단, 문화예술 지원 사업 ‘보더리스(BORDERLESS) 프로젝트’ 추진!
넥슨재단, 문화예술 지원 사업 ‘보더리스(BORDERLESS) 프로젝트’ 추진!
  • 윤상천 기자
  • 승인 2020.11.18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넥슨 컴퍼니의 문화예술 지원 활동 계승, 게임과 예술의 경계 허무는 여러 활동 지원
- 온라인 토론 프로그램 ‘보더리스: 티키타카 게임 뒷담화’ 29일 넥슨 유튜브서 공개
- 게임과 현실 경계 허문 ‘보더리스 뮤직비디오’ 2편 18일 넥슨재단 유튜브에서 공개

 

보더리스 뮤직비디오_주요화면
보더리스 뮤직비디오_주요화면

 

[컨슈머뉴스=윤상천 기자] 넥슨(대표 이정헌)18일 넥슨재단(이사장 김정욱)에서 문화예술 지원 사업 보더리스(BORDERLESS)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첫 사업으로 온라인 토론 프로그램 보더리스: 티키타카 게임 뒷담화29일 공개한다고 밝혔다.

보더리스 프로젝트는 게임의 문화예술적 가치를 조명하고자 넥슨이 지속적으로 펼쳐온 사업의 일환으로, 넥슨의 게임 IP를 활용해 게임과 예술의 경계를 허무는 다양한 시도를 지원할 예정이다.

그 시작으로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이 게임에 대한 이야기를 가감없이 나누는 온라인 토론 프로그램 보더리스: 티키타카 게임 뒷담화를 오는 29일 공개하며, 본 영상 공개에 앞서 오는 20일 저녁 7시 넥슨 공식 유튜브를 통해 예고편을 선보인다.

29일 저녁 7시 넥슨 공식 유튜브를 통해 공개되는 보더리스: 티키타카 게임 뒷담화는 넥슨컴퓨터박물관 최윤아 관장과 콘텐츠 크리에이터 대도서관, 게임문화재단 김경일 이사장(인지심리학자), 넥슨코리아 이은석 디렉터, 류정화 전시기획자, 박윤진 영화감독, 서재원 건축가 등이 패널로 참여하며, 게임과 예술의 경계에서 일어나고 있는 각양각색의 이야기를 쉽고 재미있게 다룰 예정이다.

 

보더리스 티키타카 게임 뒷담화_예고편
보더리스 티키타카 게임 뒷담화_예고편

 

넥슨재단은 이와 함께 보더리스 프로젝트의 의미를 담은 뮤직비디오 2편을 넥슨재단 유튜브를 통해 공개했다. 2편 모두 극단 간다대표 민준호 감독이 연출을 맡고 평창동계올림픽 개폐막식 음악감독인 원일 감독이 음악감독을 맡았다. 게임의 플레이어가 현실과 가상의 경계를 허물고 게임 속 캐릭터와 상호작용하는 과정을 안무가 김설진과 무용가 이선태가 넥슨의 게임 음악에 맞춰 현대무용으로 담아냈다.

한편, 넥슨은 지난 2012년 온라인게임과 예술의 교감을 주제로 넥슨 아티스트 참여 전시인 보더리스(BORDERLESS; inspired by NEXON)’를 실시했으며, 2019년에는 국내 온라인게임 25주년을 맞이해 온라인게임의 과거와 현재, 미래를 시각화한 융복합 전시 게임을 게임하다 /invite you_’를 개최하는 등 게임의 사회 문화적 인식 개선을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왔다.

이 외에도 엔엑스씨와 넥슨재단이 주관하는 문화예술지원 브랜드 넥슨문화다양성펀드를 통해 2013년 베니스 비엔날레 한국관 및 뉴욕 퀸즈 미술관을 후원하고, 2015년 영화 위플래쉬국내 수입 공식 후원사 참여, 2017년 해외 다큐멘터리 시리아의 비가(悲歌): 들리지 않는 노래(원제: Cries from Syria)’ 수입 및 시리아 난민 어린이 돕기 캠페인 진행 등 다양한 문화예술 지원 사업을 펼쳐온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