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마의자 1위 ‘바디프랜드’ 브랜드가치, 27위 기록
안마의자 1위 ‘바디프랜드’ 브랜드가치, 27위 기록
  • 김인희 기자
  • 승인 2020.10.08 22: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헬스케어 브랜드로는 압도적 1위

 

브랜드가치 27위 올라
브랜드가치 27위 올라

 

[컨슈머뉴스=김인희 기자] 바디프랜드가 올 3분기 헬스케어 브랜드 중 1, 대한민국 전체 브랜드 중 27위에 랭크됐다.

글로벌 안마의자 1위 바디프랜드(대표 박상현)는 최근 브랜드가치 평가기관 브랜드스탁이 발표한 올해 3분기 '대한민국 100대 브랜드' 평가에서 브랜드가치 평가모델지수(BSTI) 864.6점을 기록하며 전체 27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동기 8계단 상승한 것으로, 헬스케어 브랜드 중에서는 압도적인 1위다. 언택트 수혜주로 일컬어지는 쿠팡(28)이나 유사업종 코웨이(32) 등은 물론, 유튜브(33), 트위터(50), 넷플릭스(91) 등 이른바 ''한 글로벌 브랜드보다도 높은 순위다.

특히 코로나19 팬데믹의 장기화로 건강’, ‘언택트’, ‘집콕등 트렌드가 확산되고 안마의자가 인기를 모으면서, 업계 1위 바디프랜드가 브랜드가치를 꾸준히 높이며 업계 최고의 브랜드임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매년 바디프랜드의 상승세가 지속된다는 점도 주목할 만하다. 3분기 기준 각 연도별 순위 비교 시 201695위로 100대 브랜드에 첫 진입한 이후, 201747, 201836, 201935, 202027위로 매년 지속적으로 순위를 높이며 현재는 대한민국 20위권 브랜드로서 입지를 확고히 했다.

브랜드스탁 관계자는 코로나19의 여파로 인한 집콕 문화 확산, 건강에 대한 높은 관심이 바디프랜드의 브랜드가치 상승을 견인한 것으로 보인다, “코로나 사태가 장기화 될 것으로 보이는 만큼 바디프랜드와 같이 기술력을 갖춘 헬스케어 솔루션 기업의 상승세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고 설명했다.

바디프랜드는 다양한 분야에서 경쟁사가 추격할 수 없을 정도의 격차를 만든다는 오감초격차전략으로 기술, 디자인, 품질, 서비스, 고객만족 등 5가지 분야에서 차별성을 추구해왔다. 특히 메디컬R&D센터, 기술연구소, 디자인연구소 등 3R&D 조직을 중심으로 최근 5년간 528억원을 연구개발에 투자하며 독보적인 마사지 기술과 헬스케어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특히 업계 유일의 메디컬R&D센터에서는 정형외과, 신경외과, 내과, 정신과, 한방재활의학과 등 분야별 전문의를 포함한 수십명의 전문 연구 인력이 마사지 프로그램과 건강 증진 효과를 검증하는 한편 새로운 헬스케어 기술을 꾸준히 개발 중이다. 실제로 지난 6월 출시된 목 추간판(디스크) 탈출증, 퇴행성 협착증 치료 목적을 위한 견인 의료기기 팬텀 메디컬은 출시 직후부터 큰 인기를 모으며 바디프랜드 대표 의료기기로 발돋움했다.

박상현 바디프랜드 대표이사는 "국내 대표의 헬스케어 기업으로써 지속적인 연구개발과 혁신을 거듭한 결과가 곧 브랜드가치의 상승으로 이어진 것이라며, “앞으로는 IoT, AI 기술 등 다양한 분야와의 융복합을 통해 안마의자를 헬스케어 로봇으로 진화시켜 나가 인류 건강수명 10년 연장을 위해 매진해 나가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