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은 지금부터, 대한민국은 ‘라이블리 시니어’ 시대!
인생은 지금부터, 대한민국은 ‘라이블리 시니어’ 시대!
  • 이상규 기자
  • 승인 2020.07.31 2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젊은 취향에 소비력 갖춘 중년의 소비트렌드

 

 

[컨슈머뉴스=이상규 기자] 인생은 3모작, 리얼 라이프는 60부터!’

백세시대라는 말이 무색하게 평균 수명이 늘어나는 요즘 중년은 더 이상 늙고 초라한 세대가 아니다. 가족을 위한 소비를 주로 해왔던 중년들이 이제는 자신의 라이프스타일을 위해 아낌없이 시간과 돈을 투자한다. 변화된 소비 트렌드를 반영하는 영포티’, ‘오팔세대등의 키워드는 이제 낯설지 않다.

 

 

젊은 취향에 소비력 갖춘 중년 라이블리 시니어

최근 이러한 새로운 소비 트렌드를 반영하는 젊은 취향의 라이블리 시니어(Especially Lively Senior, Senively)’, 즉 소비력을 갖추고 자기 인생을 즐기려는 시니어들이 주목받고 있다. 패션업계를 선두로 나이의 경계가 사라지는 에이지리스(Ageless) 브랜드와 60세 이상 시니어 모델들이 새롭게 등장하고 있다.

최근 현대백화점에서 주최한 시니어 모델 선발 대회에는 무려 15백 명의 참가자가 몰리는 기염을 토하기도 했다. 구찌, 발렌티노, 앨러리 등 전 세계적으로 유명한 명품 브랜드 역시 시니어 모델들을 앞다퉈 기용하고 있다.

 

라이블리 시니어의 대표적인 인물은 유튜브에서 가장 옷을 잘 입는 할머니로 알려져 있는 1세대 패션 디자이너 밀라논나(이탈리아어로 밀라노 할머니를 뜻함)’. 밀라논나는 각종 패션 팁 등을 알려주며 젊은 세대들과 끊임없는 소통을 하고 있다. 유튜브 채널 밀라논나 Milanonna’의 구독자는 20206월 말 기준으로 60만 명에 육박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대표 패션 아이콘 배우인 한예슬과의 협업 콘텐츠에도 출연했다.

신한카드가 올해 초 2016년과 2019년 업종별 연령 비중을 분석한 결과 의류·온라인쇼핑 등 생활 분야, 당구장·여행사 등 여가 분야, 피부관리·성형외과 등 미용 분야에서 50대 이상 고객 비중이 5%p 이상 성장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음악·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역시 50세 이상에서는 2016년 대비 이용액이 60% 증가하며 50세 이하에서의 증가율인 49%보다 11%p 높았다.

이처럼 젊은 층의 전유물로 여겨졌던 온라인 스트리밍 서비스나 미용 분야에서도 시니어층의 소비가 두드러지고 있다.

 

 

성형 상담도 꾸준히 증가 추세

최근에는 은퇴 후 활기찬 인생을 추구하는 중장년층에서 자신에게 아낌없이 투자하기 위한 성형외과 시술 상담 역시 늘고 있다.

흔히 중장년층의 주된 고민은 나이가 들면서 콜라겐이 손실돼 피부 탄력이 떨어지면서 찾아오는 눈 부위 처짐 현상이다. 눈 주변 피부는 다른 부분보다 지방이 상대적으로 적고 피부가 얇기 때문에 노화가 더 빠르다. 그중에서도 중장년층의 최대 고민인 윗눈꺼풀 피부가 늘어져 아래로 처지는 증상을 의학 용어로 안검피부이완증이라고 한다.

처진 눈꺼풀은 시야를 가리고 좁아진 만큼 얼굴을 찌푸리거나 눈썹을 치켜뜨게 되기 때문에 이마 주름의 원인이 되기도 한다. 무엇보다 눈꺼풀 처짐이 장기적으로 지속되면 눈이 붓고 눈물이 쉽게 나기 때문에 접촉성 피부염을 유발할 수도 있다.

통증에 대한 부담이 적고 원래 인상이 크게 변하지 않는 비절개 상안검 수술은 안검피부이완증을 개선하기 위한 방법이다. 비절개 상안검 수술은 절개를 하지 않고도 실의 힘과 조직의 유착이라는 이중의 힘을 이용해 눈꺼풀을 보다 안정적으로 교정해 준다. 수술에 대한 부담이 적고 회복도 비교적 빠르다.

바노바기 성형외과 박선재 대표원장은 최근에는 젊은 층뿐만이 아니라 중장년층의 성형수술 상담이 눈에 띄게 늘어나고 있는 추세라며 무엇보다 예전에 비해 중장년층의 사회활동 기간이 길어지면서 외모에 대한 관심도 높아서인듯 하다고 말했다.

이어 박 대표원장은 대부분의 눈가 처짐 현상은 노화가 원인이지만 혹시 다른 요인에 의한 것일 수도 있으므로 제대로 된 원인을 파악하기 위해서는 병원을 찾아 성형외과 전문의와의 상담을 우선적으로 진행해보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