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발전 임직원, 코로나19 극복 훈훈한‘나눔’실천
서부발전 임직원, 코로나19 극복 훈훈한‘나눔’실천
  • 이재훈 기자
  • 승인 2020.07.23 2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태안군에 비접촉식 체온계와 손소독제 등 방역물품 전달

 

한국서부발전은 7월 23일(목)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손소독제와 손소독 물티슈, 비접촉식 체온계 등 1억원 상당의 방역물품 3200여개를 충남 태안군에 전달했다.(왼쪽부터 김병숙 서부발전 사장, 가세로 태안군수, 이관형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한국서부발전은 7월 23일(목)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손소독제와 손소독 물티슈, 비접촉식 체온계 등 1억원 상당의 방역물품 3200여개를 충남 태안군에 전달했다.(왼쪽부터 김병숙 서부발전 사장, 가세로 태안군수, 이관형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컨슈머뉴스=이재훈 기자] 한국서부발전(사장 김병숙)이 코로나19 극복에 동참하기 위해 임직원들의 급여 일부로 사회공헌 활동에 나섰다.

서부발전은 723()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손소독제와 손소독 물티슈, 비접촉식 체온계 등 1억원 상당의 방역물품 3200여개를 충남 태안군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지원한 방역물품은 김병숙 서부발전 사장을 비롯한 총 22명의 임원급여 일부와 서부발전 직원들이 십시일반 모은 사랑나눔이기금 등으로 마련됐다.

태안군은 오는 25일부터 그동안 중단된 지역내 경로당 등 다중이용시설을 다시 운영할 것으로 밝히면서, 체온계와 소독제 등 기부물품을 지역주민의 안전을 위한 방역활동에 사용할 계획이다.

김병숙 서부발전 사장은 태안군민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우리가 할 수 있는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이번 재난을 극복해 포스트코로나 시대에도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을 이어나가 다양한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