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취약계층 여름나기 지원 위한 기부금 전달
LH, 취약계층 여름나기 지원 위한 기부금 전달
  • 김인희 기자
  • 승인 2020.07.17 0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주거복지재단에 임원 월급모아 조성한 6,000만원 기부
- 매입임대주택 거주 취약계층 대상 가전제품, 방역물품 등 지원

 

16일 대전쪽방상담소에서 변창흠 LH 사장(사진 오른쪽 네 번째), 원용철 울안공동체 시설장(사진 오른쪽 세 번째), 이대범 주거복지재단 대표(사진 오른쪽 두 번째), 조부활 대전쪽방상담소장(사진 오른쪽 첫 번째)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기부금 전달식을 가진 뒤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16일 대전쪽방상담소에서 변창흠 LH 사장(사진 오른쪽 네 번째), 원용철 울안공동체 시설장(사진 오른쪽 세 번째), 이대범 주거복지재단 대표(사진 오른쪽 두 번째), 조부활 대전쪽방상담소장(사진 오른쪽 첫 번째)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기부금 전달식을 가진 뒤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컨슈머뉴스=김인희 기자] LH(사장 변창흠)16일 대전쪽방상담소에서 매입임대주택 거주 취약계층 생활지원을 위해 주거복지재단에 성금 6천만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번 기부금은 코로나19 장기화 및 여름철 무더위에 대비해 저소득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한 것으로, 주거복지재단을 통해 대전쪽방상담소, 원주노숙인센터 등 14개 운영기관에 전달된다.

각 기관은 현재 LH 매입임대주택에 거주하고 있는 취약계층 중 기존에 쪽방 등에 거주했던 비주택 거주자, 가정폭력 피해자, 아동빈곤가구 등 400여 가구에 무더위 대비 가전제품이나 코로나19 방역용품, 생필품 등 가구별 필요 물품을 지원할 예정이다.

기부금 재원으로는 LH가 지난 3월 임원급 직원 15명의 임금을 모아 조성한 성금 12천만원 중 50%를 활용하며, 나머지 50%는 지난 6월 한국사회가치연대기금에 기탁 및 소규모 사회적 경제기업을 지원하는 데 쓰이게 된다.

변창흠 LH 사장은 “LH는 취약계층을 위한 주거복지는 물론 사회 전반에 복지서비스를 제공하는 플랫폼 기업으로서 국민의 든든한 버팀목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