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서 소비재 수출 활로 찾다
광주서 소비재 수출 활로 찾다
  • 김인희 기자
  • 승인 2020.06.29 2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KOTRA, 29일 광주·전남 소비재 수출기업 간담회 열어 -
- “수출 활성화와 지역발전 위해 ‘비대면 서비스’ 확대할 것” -

 

포스트 코로나 대응 소비재 수출기업 간담회
권평오 KOTRA 사장

 

[컨슈머뉴스=김인희 기자] KOTRA(사장 )29일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포스트 코로나 대응 소비재 수출기업 간담회를 열었다. 이번 간담회에는 광주·전남 지역 소비재기업 10개사가 참석해 현장의 목소리를 전달하고 소비재 수출 활성화를 위해 머리를 맞댔다.

KOTRA는 코로나19로 변화된 교역환경에 탄력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다양한 비대면 수출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우선 홈코노미, 간편식, 위생용품 등 수요가 급증한 유망 소비재에 대한 화상상담을 지원하고 있다. 긴급지사화, 온라인상품전 등 신규 비대면 사업을 시행하는 동시에 한류박람회, 소비재 수출대전 등 기존 수출지원사업도 온라인으로 전환했다.

간담회에 참석한 뷰티기업 L사는 코로나19로 해외바이어와 연락이 원활하지 않아 마케팅에 제약이 여전하다화상상담 등 온라인 서비스를 늘려달라고 요청했다.

권평오 KOTRA 사장은 현장 의견을 적극 반영해 소비재 수출 활성화와 지역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비대면 사업을 확대하겠다수출회복 모멘텀을 발굴하는 데 총력을 기울여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선도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