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발전, 혁신 파트너십 착수보고회 개최
서부발전, 혁신 파트너십 착수보고회 개최
  • 이재훈 기자
  • 승인 2020.06.28 2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96개 중소기업 혁신성장 견인, 10년째 꾸준한 행보
한국서부발전 및 12개 협력기업 관계자들이 「2020년도 대·중소기업 혁신 파트너십 사업」착수보고회를 개최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서부발전 및 12개 협력기업 관계자들이 「2020년도 대·중소기업 혁신 파트너십 사업」착수보고회를 개최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컨슈머뉴스=이재훈 기자] 한국서부발전(사장 김병숙)626() 경기도 시흥에 위치한 상용ENG 본사에서 협력 중소기업의 생산성 향상을 위한 2020년도 대·중소기업 혁신 파트너십 사업착수보고회를 뉴토크코리아 등 12개 협력기업 대표자 및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했다.

혁신 파트너십 사업은 맞춤형 혁신활동 종합지원을 통한 협력기업의 혁신성장 견인 및 경쟁력 강화를 도모하는 사업으로 주관기업, 참여기업, 수행기관의 컨소시엄을 통해 목표수립부터 달성까지 협업으로 이루어지는 대·중소기업간 상생협력 사업이다.

서부발전은 지난 201110개 협력기업 지원을 시작으로 10년 동안 꾸준히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올해까지 누적 96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총 28억원을 지원하였으며, 관련 중소기업은 혁신활동을 통한 생산성 향상으로 총 48억원의 재무성과를 달성하였다.

특히, 사업을 추진함에 있어 안전 최우선 원칙의 준수라는 경영방침에 발맞춰 협력기업의 혁신활동을 통한 안전문화 확산에도 중점을 두고 있다. 이를 통해 사업에 참여하는 중소기업들은 일하기 좋은 안전한 일터 조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이는 상호 동반성장 파트너십 관계 형성에 큰 인상을 주고 있다.

서부발전 중소기업지원부 관계자는 서부발전 전 직원은 협력기업과 함께하는 길, 함께하는 가치에 대해 관심과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고 말하며, “앞으로도 혁신활동과 관련된 협력기업의 고충을 함께 고민하고 돕는 역할을 묵묵히 수행해 나가겠다.”고 하였다.

향후에도 서부발전은 협력 중소기업의 양적 성장을 위한 지원뿐만 아니라 질적 성장을 이끌어낼 수 있는 다양한 노력을 통해 균형있는 상생협력 모델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시행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