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리턴, 수분 가득 ‘에어워터 터치’ 출시
셀리턴, 수분 가득 ‘에어워터 터치’ 출시
  • 이재훈 기자
  • 승인 2020.04.02 2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장시간 마스크 착용, 미세먼지 등 오염된 외부환경으로 건조하고 예민해진 피부에 ‘에어워터 터치’
- 백금 코팅 티타늄 전극판에서 전기 분해한 물, 촉촉한 수분공급 외 항균 및 탈취 효과 검증
- 미국 약전 최고등급 메디컬 폴리카보네이트(PC)로 만든 수조, 인체에 무해한 소재 사용해 더욱 안심
셀리턴 ‘에어워터 터치’ 제품
셀리턴 ‘에어워터 터치’ 제품

 

[컨슈머뉴스=이재훈 기자] 글로벌 뷰티&헬스케어 전문기업 셀리턴(대표이사 김일수)는 전기분해로 얻어진 미스트를 분사해 피부에 수분을 공급하는 뷰티 디바이스 에어워터 터치판매를 시작했다고 2일 밝혔다.

최근 장시간 마스크 사용 뿐 아니라 미세먼지 등으로 오염된 외부환경은 피부를 더욱 건조하고 예민하게 만들어 수분 부족과 여러 피부 트러블로 이어질 수 있다. 셀리턴 에어워터 터치는 건조한 피부에 촉촉하게 수분을 공급하기 위한 뷰티 디바이스로 에어워터 터치수조에 물을 넣고 작동시키면 백금 코팅 티타늄 전극판에서 전기분해로 얻어진 미스트가 미세하게 분사된다.

셀리턴 에어워터 터치에서 분사되는 미스트는 수분 공급 외에도 항균과 탈취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백금 코팅 티타늄 전극판을 적용했기 때문인데 국제공인 시험인증기관인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KTR)에서 실시한 항균 시험(‘에어워터 터치’ 1회 가동 후 생성된 용액 사용) 결과에 따르면 대장균, 황색포도상구균, 녹농균, 폐렴구균, 살모넬라균 5개 항목에서 99.9% 이상 항균효과를 나타냈고, 탈취 테스트에서도 악취의 대표 원인인 암모니아가 61% 감소했다.

셀리턴 에어워터 터치의 물을 담는 수조는 미국 약전(USP) 최고 등급(Plastic VI class)을 충족하는 메디컬 폴리카보네이트(PC) 소재로 제작됐으며, 주사기 등 의료기기에 사용되는 인체에 무해한 소재로 더욱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이 제품은 1회 작동 시 45초간 미스트가 분사돼 얼굴 피부에 충분한 양의 수분을 공급할 수 있으며, 무선 충전 기능과 스마트한 음성 가이드를 제공해 사용 편의성을 높였다. 제품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셀리턴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셀리턴 관계자는 일반적으로 피부는 10~30% 정도의 수분을 유지하는데 수분량이 10% 이하가 되면 피부가 건조해 탄력을 잃고 갈라지게 된다화학적 첨가제 없이 순수하게 전기분해로 얻은 미스트로 피부를 촉촉하고 건강하게 가꿔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