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도로공사,“고속도로 쓰레기 무단투기 NO!”
한국도로공사,“고속도로 쓰레기 무단투기 NO!”
  • 김인희 기자
  • 승인 2020.01.13 1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생활불편신고 앱(APP)을 활용한 쓰레기 무단투기 신고제도 홍보 강화
▸ 안전순찰차와 CCTV를 활용해 고속도로 무단투기 상시․집중단속
쓰레기 무단투기 신고 안내 리플렛
쓰레기 무단투기 신고 안내 리플렛

 

      [컨슈머뉴스=김인희 기자] 한국도로공사(사장 직무대행 진규동)는 고속도로에서 발생하는 쓰

      레 기를 줄이기 위해 쓰레기 무단투기 신고제도를 홍보하고 단속도 강화한다고 밝혔다.

 쓰레기 무단투기 신고제도는 개인이 생활불편신고(APP)에 사진동영상 등으로 쓰레기 무단투기를 신고하면 해당 지자체에서 확인 후 과태료를 부과하는 제도로 한국도로공사는 해당 내용을 리플, 현수막 등으로 제작해 졸음쉼터, 휴게소 등에서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또한 단속강화를 위해 안전순찰차의 블랙박스를 활용해 고속도로 선과 갓길의 무단투기를 적발하고, 쓰레기 상습투기 장소에는 CCTV가로 설치하여 무단투기 적발 시 예외 없이 관계기관에 고발 및 신고할 예정이다.

한국도로공사는 명절과 연휴 등 특정시기에 쓰레기 대란이 반복되고, 최근 5년간 쓰레기 발생량이 지속 증가*함에 따라 기존의 쓰레기 거 활동으로는 한계가 있다고 보고, 적발·단속 중심으로 쓰레기 관리 대책을 전환한다고 밝혔다.

 

* 최근 5년간 쓰레기 발생량 및 처리비용 현황

연 도

총 발생량()

일 평균 발생량()

처리비용

(백만원)

전년대비

(발생량)

평일

명절

2014

5,117

14

45

1,040

-

2015

5,768

16

44

1,197

12.7%

2016

6,042

16

47

1,119

4.7%

2017

6,867

18

46

1,283

13.6%

2018

7,509

20

52

1,675

9.3%

 

한국도로공사 관계자는 노선에 버려지는 쓰레기는 교통사고를 유발하, 쓰레기를 처리하기 위한 인력과 예산도 매년 증가 추세라며, 특히 다가오는 설 연휴동안 쓰레기로 인한 불편함이 없도록 고속도로를 이용하는 국민 여러분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